『油っぽいメロ』OST第3弾公開 ~「君だっただなんて」ペク・アヨン


[MV]■ Original Soundtrack Part.3 ‘너였었니’


チャン・ヒョク
<기름진 멜로>
“Wok of Love”


『油っぽいメロ』OST第3弾 公開

OST Part.3 ‘너였었니’(君だったなんて)
released , 2018.05.21



先週放送の8話エンディングに挿入されたとのことですが
(記憶に残ってなかった ^^ ; ;;)
本日音源公開となりました。




Baek A Yeon(백아연) _ Was it you(너였었니)
Wok of love(기름진 멜로) OST Part.3


https://youtu.be/HN6vflSmxC0





『너였었니』
백아연 ペク・アヨン
기름진 멜로 OST Part 3
作詞:  남혜승, 박진호
作曲: 남혜승, 박진호
編曲: 남혜승, 박진호

내가 이렇게까지
널 그리워했었니?

너를 지나치게 신경 쓰고
기다리는걸 보니 말야

얼마나 좋던지
얼마나 그립던지

요즘 너 말곤 아무 생각도 안 해

이해할 수 없는 그리움
이해할 수 없는 말투까지
모두다 너였었니?

눈을 뜬 순간 감는 순간까지 매일
밀려오는 니 생각에 벅차
가끔 주저앉게 돼
언제쯤일까 언제쯤이면 무뎌질까

눈을 뗀 순간 떠난 순간
매일 매일
눈물이 떠날 것 같지 않아
그래서 더 그랬었나 봐
너를 멈추고 내가 달려갔던 이유

어떡해야 할까
난 어쩌면 좋을까
너의 생각에 더는 울고 싶지 않아

이해할 수 없는
조급함과
이해할 수도
이해하기도 어려운
그리움


눈을 뜬 순간 감는 순간까지 매일
밀려오는 니 생각에 벅차
가끔 주저앉게 돼
언제쯤일까 언제쯤이면 무뎌질까

눈을 뗀 순간 떠난 순간
매일 매일
눈물이 떠날 것 같지 않아
그래서 더 그랬었나 봐

너를 멈추고 달려가서
서럽고 슬프게 눈을 맞추던 날
말하고 싶었어

(잠에도 들지 못한 매일 밤)
전화도 되지 않는 늦은 밤
널 그리워하고 생각하던
시간이 매일 행복했다고
너무 좋았다고

눈을 뜬 순간 매일 매일
밀려오는 니 생각에 벅차
가끔 주저 앉게 돼
언제쯤일까 언제쯤이면 무뎌질까

눈을 뗀 순간 떠난 순간
매일 매일 눈물이 떠날 것 같지않아
그래서 더 그랬었나 봐
너를 멈추고 내가 달려갔던 이유



OST Part.3 カバーイメージ
OST3.jpg






いつもたくさんのご訪問を頂きありがとうございます

FC2移転後のアクセスカウント
Total count&日計&週計
スマホでは 日計と週計は表示されません



Just Jang Hyuk https://twitter.com/zoi____
Just Jang Hyuk https://www.instagram.com/just.janghyuk.zoi/
Just Jang Hyukhttps://www.facebook.com/jang.hyuk.vol4/
関連記事

0 Comments

Leave a comment